서북미연합회, 타코마한인회 피해복구 기부 동참







홈 > 뉴스 > 언론보도뉴스
언론보도뉴스

서북미연합회, 타코마한인회 피해복구 기부 동참

최고관리자
1_L_1614483606.png


미주한인회 서북미연합회(회장 이상규)는 지난 20일 온라이ㅐㄴ 확대회의를 열고 화재로 피해를 입은 타코마한인회 복구를 위한 모금활동에 동참하기로 하는 등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상규 회장은 “코로나로 힘든 상황에 서북미 지역 각 한인회의 고충을 이해하며, 모두가 힘들지만 이럴때일수록 서로의 힘을 모아서 어려움을 잘 극복해 나가자”며 각 한인회에 격려의 인사를 전했다.


연합회는 제102주년 삼일절을 맞이하여 하버드 대학 로스쿨 마크 램지어 교수의 위안부 역사 왜곡 바로잡기 서명운동에도 동참하기로 했다.


삼일절 기념식과 관련, 시애틀한인회는 3월 1일 오후 5시 30분 비대면 줌으로 행사를 계획하고 있으며 밴쿠버한인회와 스포켄한인회도 알래스카 앵커리지한인회, 오리건한인회와 마찬가지로 대면, 비대면 기념식 준비를 계획 중이라고 연합회는 전했다.


<저작권자 ⓒ 조이시애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0 Comments